세계선수권 성공 거둔 韓탁구, 아시안게임 체제로 전환 - 광전매일신문
HOME| 회원가입| 로그인| 기사등록| 스크랩
2023년10월03일tue
뉴스홈 > 스포츠 > 골프/일반
2023년06월02일 06시59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세계선수권 성공 거둔 韓탁구, 아시안게임 체제로 전환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
세계선수권 선전에 무한경쟁과 인재등용 평가… 9월 아시아선수권과 항저우아시안게임 대비
 국제탁구연맹 세계선수권대회에 출전한 한국 대표팀이 31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남자복식 은메달 장우진, 임종훈, 여자복식 은메달 전지희, 신유빈, 남자복식 동메달 조대성, 이상수.       /뉴시스

남아프리카공화국 더반에서 치러진 세계탁구선수권대회에서 20년 만에 최고 성적을 내며 부활 신호탄을 쏜 탁구 국가대표팀이 귀국했다. 
대표팀은 이제 아시안게임 대비에 본격적으로 나선다.
지난달 31일 인천공항을 통해 귀국한 한국 대표팀은 이번 대회 남자 복식에서 장우진(미래에셋증권)-임종훈(한국거래소) 조가 은메달, 이상수-조대성 조(삼성생명) 조가 동메달을 따냈다. 
여자 복식에서는 전지희(미래에셋증권)-신유빈(대한항공) 조가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장우진-임종훈 조는 2021년 휴스턴 대회에 이어 남자 탁구 세계대회 도전 최초로 2회 연속 결승에 진출했다. 전지희-신유빈 조는 1987년 뉴델리 대회 양영자-현정화 조(금메달) 이후 36년 만에 여자복식 결승에 진출했다.
여자 복식 전지희-신유빈 조는 4강전에서 세계 1위 중국 조인 순잉샤-왕만위 조를 3-0으로 완파했다.
한국 탁구가 개인전 세계선수권대회에서 메달을 3개 이상을 따낸 것은 2003년 남자 단식 은메달(주세혁), 남자 복식 동메달(김택수-오상은), 여자 복식 동메달(이은실-석은미)을 수확한 파리 대회 이후 20년 만이다. 이번 대회 주세혁 남자대표팀 감독은 당시 남자 단식 은메달리스트였다.
탁구계 안팎에서는 이번 대회 선전에 관해 무한경쟁 시스템의 대표팀 선발·운영, 지도자 경력이 일천한 주세혁과 일본에서 활동했던 오광헌 남녀 감독 선임 등 성역 없는 인재 등용, 프로리그 출범으로 인한 실전 감각 향상 등이 도움이 됐다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
유승민 대한탁구협회장은 공항에서 열린 환영식에서 “이번 대회가 9월의 평창 아시아선수권, 항저우 아시안게임, 나아가 내년 부산 세계선수권까지 좋은 영향을 줄 것이라 믿는다”며 “이번 대회를 통해 끌어올린 자신감을 단식과 혼합복식 등 다른 종목에서도 성장 동력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국가대표팀은 오는 9월 아시아선수권대회와 항저우아시안게임에 대비한 체제로 재편해 강화 훈련을 시작한다.
남자 오준성(미래에셋증권), 박강현(한국수자원공사), 여자 양하은(포스코인터내셔널), 이은혜(대한항공)가 아시안게임 대표팀에 가세한다.
 이번 세계선수권 대회는 내년 부산세계탁구선수권대회의 직전 대회였다. 유 회장은 폐회식에서 세계대회 개최국들이 보관하는 이집트컵을 전달받았다. 2019년 부다페스트에서 받았다가 코로나19로 반납해야 했던 이집트컵은 다시 한국으로 돌아왔다.
2024 부산세계탁구선수권대회는 내년 2월16일부터 25일까지 열흘간 부산 벡스코에서 열린다. 이 대회는 한국이 처음 개최하는 세계탁구선수권대회다.
남녀 각 40개국 2000여명 선수와 관계자들이 참가한다. 이 대회에는 2024 파리올림픽 출전권 16장(남녀 각 8장)이 걸려 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뉴시스 (gwangmae5678@hanmail.net)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골프/일반섹션 목록으로
다음기사 : 전국 장애인 이스포츠 축제 광주이스포츠경기장서 열린다 (2023-06-02 06:59:55)
이전기사 : 영광군, 전국 꿈나무 테니스 영광 대회 성료 (2023-05-24 07:00:06)
회사소개 고충처리인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
상호 : 광전매일신문  |  주소 : 광주광역시 광산구 수등로 273-13, 5층
문의 : ☎ (062)525-9775  |  Fax (062)528-4566  |  E-mail : gwangmae5678@hanmail.net
등록번호 : 광주 아 00234  |  등록일: 2016. 8. 22.
회장 : 이송암  |  발행인,편집인 : 정길화  |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 : 이석재)
광전매일신문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23 광전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